StartSSL 사이트에서 무료로 1년 사용 가능한 SSL 인증서를 발급받을 수 있습니다.



1. 사이트 접속 (https://www.startssl.com) 및 회원 가입


오른쪽 상단의 Sign-up을 눌러 회원 가입을 진행합니다.






StartSSL 사이트는 흔히 알던 아이디-비밀번호 방식이 아닌 이메일-인증서 방식입니다.


이메일을 입력하고 인증번호 단계를 거치면 브라우저에 인증서를 발급하여 저장해 줍니다.

인증서가 곧 ID와 같은 역할을 해 줍니다.



인증번호 입력 과정이 끝나면 브라우저에 인증서가 발급됩니다.

(주의: 포멧 등의 사유로 인증서가 브라우저에서 삭제되지 않도록 주의 바랍니다.)






Login Now 버튼을 눌러 로그인에 진입합니다.







2. 로그인


브라우저의 인증서를 통해 1차로 인증이 완료되면 OTP 단계에 진입합니다.


인증서를 선택하고 로그인을 시도하면, 이메일로 일회용 비밀번호가 발급됩니다.

이메일로 전송된 일회용 비밀번호를 입력하여 로그인합니다.







3. 도메인 인증 (소유권 주장)


SSL 인증서를 발급받기 전에, 먼저 해야 하는 단계가 있습니다.

인증서를 발급받고자 하는 도메인에 대한 소유권을 인증해야 해야 합니다.


도메인의 소유자만 해당 도메인에 대해 인증서를 발급할 수 있습니다.

제3자가 내 도메인 이름으로 인증서를 발급하고, 피싱 페이지를 만들 수도 있기 때문이죠.


Validations Wizard 버튼을 눌러 해당 메뉴로 진입합니다.






맨 위의 '도메인 인증'을 선택하고 진행합니다.







인증받고자 하는 도메인을 입력합니다.






해당 도메인을 소유하고 있는지를 도메인 메일 인증을 통해 처리합니다.


부득이하게 도메인 메일이 없거나, webmaster같은 이메일 계정이 없어서 인증이 어렵다면

또 다른 인증 방식인 website control validation을 통해 인증 가능합니다.


(주어지는 html 파일을 웹사이트 루트에 업로드하여 이를 검사하는 방식입니다.)







도메인에 대한 인증(소유권)이 완료되었습니다.

Order SSL 버튼을 통해 인증서 발급 단계로 진입합니다.







4. 인증서 발급


호스트네임을 입력합니다. 무료 인증서는 5개까지 입력 가능합니다.

첫 번째 줄에 입력된 호스트네임이 인증서의 common name이 됩니다.


일반적으로 www를 포함한 도메인과 포함하지 않은 도메인을 입력합니다. (총 2개)







SSL/TLS는 공개키 암호 방식을 사용하기 때문에 공개키비밀키를 생성해야 합니다.

더불어서 인증서에 추가 정보(회사명, 기관명, 회사 주소, 이메일 등)를 입력해야 합니다.


공개키와 추가 정보를 합친 파일을 Certificate Signing Request(CSR) 이라고 합니다.

이 파일은 우리가 손으로 직접 만들 수는 없고 Tool을 사용하여 생성해야 합니다.


비밀키를 먼저 만들고, 비밀키를 사용하여 공개키를 생성하게 됩니다.

일반적으로 비밀키는 랜덤한 값으로 만들기 때문에, 이 역시 Tool이 알아서 해 줄 것입니다.


리눅스에서는 빨간 글씨로 제공된 openssl 명령어를 통해,

윈도우 상에서는 제공되는 StartComTool.exe 프로그램을 통해 생성 가능합니다.


위 Tool을 사용한다면 비밀키(key) 파일과 공개키+추가 정보(csr) 파일이 생성됩니다.

비밀키 파일은 서버 내의 안전한 곳에 잘 보관하시고 유출되지 않도록 해야 합니다.


생성된 CSR 파일의 내용을 복사하여 홈페이지에 입력하고 다음 단계로 진행합니다.







인증서 발급이 성공적으로 완료되었습니다.







5. 인증서 다운로드


Tool Box 메뉴 최상단의 인증서 목록(Certificate List) 메뉴로 진입합니다.







목록에 2개의 인증서가 보일 것입니다 (Products 항목으로 구분하세요)

- 하나는 방금 만든 SSL 인증서입니다.

- 하나는 StartSSL 사이트에 로그인 할 때 사용하는 Client 인증서입니다.


SSL 인증서 우측의 Retrieve 버튼을 누르면 crt 인증서를 다운받을 수 있습니다.

작은 역삼각형 버튼을 누르면 pem 인증서를 다운받을 수 있습니다.




네, rEFIt 개발이 중단되고 rEFInd를 사용해야 하는 상황이죠.

맥에 설치, 혹은 제거하는 법을 알려드리겠습니다.


너무 쉬워서 굳이 글을 쓸까 싶기도 한데...

rEFInd는 맥 전용이 아니기 때문에 맥을 위한 매뉴얼만 깔끔하게 있으면 좋긴 하겠죠!




1. 다운로드

다음 주소로 들어갑니다: http://www.rodsbooks.com/refind/getting.html

맨 위의 A binary zip file을 다운로드 받으시면 되겠습니다.

받으시면 압축을 풀어주세요.




2. 설치

터미널을 열고 해당 폴더의 경로로 들어갑니다.

> cd /Users/계정이름/Downloads/refind*

제 경우에는 다운로드 폴더 안에 있기 때문에 그리로 찾아 들어갔죠.

그리고는 install.sh를 실행하고, 계정 비밀번호를 입력합니다.

./install.sh 

설치 끗!




3. 삭제

네... 터미널에서 아래 명령어를 입력하시면 됩니다.

sudo rm -r /EFI/refind







끝입니다. 헤헤

  1. joo 2015.02.12 16:44 신고

    rEFLnd와 rEFLt 와 같은건가요?

    • Acu 2015.02.21 04:27 신고

      다릅니다. rEFIt는 맥 전용이고 rEFInd는 윈도우, 리눅스도 포함합니다.
      rEFIt를 개발하던 사람이 rEFInd를 새로 개발하면서 기존 t 버전을 중단시켰습니다.

  2. joo 2015.02.13 14:34 신고

    왜저는 삭제가안될까요
    부팅할때마다 계속뜹니다;

    • 2015.03.02 15:30 신고

      Finder장비에 들어가셔서 님의맥에 들어가시면 EFI라는 드라이브(파티션)이 있을검니다..그안에 있는 EFI폴더를 삭제 하고..나와서 EFI드라이브(파티션)을 추출하세요. 그럼 완벽히 삭제 됩니다

  3. 우야우ㅑㅇ 2015.02.24 00:39 신고

    ./install.sh 가 안돼요;

  4. 호호 2015.02.28 20:53 신고

    저도 제거 했는데 파티션만 사라지고 재부팅하면 계속 뜨네요 해결방법없어서 이전 타임머신 백업에서 불러오기 했습니다

    • 2015.03.02 15:34 신고

      Finder장비에 들어가셔서 님의맥에 들어가시면 EFI라는 드라이브(파티션)이 있을검니다..그안에 있는 EFI폴더를 삭제 하고..나와서 EFI드라이브(파티션)을 추출하세요. 그럼 완벽히 삭제 됩니다

  5. dindin 2015.03.17 22:55 신고

    계정 비밀번호는 뭘 얘기하는거죠??

  6. 맥등이 2015.05.08 22:51 신고

    맥북 프로에 centos5.5 설치해서 rEFind 설치했는데 부팅시 요세미티 항목만 나오고 centos는 안나오네요 ㅜ.ㅜ 뭐가 문제일까요? ㅜㅜ

  7. 골치 2015.08.31 01:23 신고

    0.9.0 설치했는데

    삭제가안되네요 난감..

    어떻게 삭제해야되나요

  8. TakeTheAir 2016.03.11 16:27 신고

    삭제하다 안되서 diskutil로 EFI 마운트해서 직접 삭제했네요...
    터미널에서 diskutil list로 EFI 드라이브 확인하셔서 마운트하고 refind 폴더 찾아서 삭제하세요

  9. 눈보라호야 2017.09.01 14:14 신고

    rm: /EFI/refind: No such file or directory

    리파인드 삭제를 알려주신데로 진행하는데 위와 같이 나오는데요
    이런경우는 어떻게 해야 하나요??

포고플러그의 벽돌에는 많은 이유가 있습니다.

이 글의 내용이 전부를 커버해 주지는 않는 점 유의해 주시기 바랍니다.


제 경우에는 optware를 설치한 후, 다시 돌려놓기 위해

/etc/init.d/211.sh와 /etc/init.d/rcS.sh를 삭제하는 바람에 벽돌이 되었습니다...


알고보니 rcS.sh는 optware 설치 이전에도 이미 존재하는 파일이었고

optware를 설치하면서 별다른 말도 없이 덮어씌우기 한 것이었죠 -_-;;

포고플러그 기본 시스템을 부팅하는 데 중요한 역할을 하는 파일이라고 합니다;;

그래서 증상은 전원 공급 후 초록 램프의 무한 깜빡임.






인터넷을 뒤져보니 Pogoplug의 부팅 순서는 SATA > 내부 메모리 > USB 라고 합니다.

Series 4의 경우 SATA 포트 대신에 상단에 2.5인치 하드를 장착할 수 있게 되어 있고

이게 내부 메모리보다 높은 우선순위로 부팅 순서가 잡혀있는 것을 확인하였습니다.


준비물은 내용을 전부 삭제해도 되는 2.5인치 하드 디스크와 리눅스입니다.

이 하드 디스크에 archlinux 이미지를 씌운 후, 강제로 부팅시키는 방법을 사용할 것입니다.


이미지 다운로드 (약 300MB)


이미지를 다운받고 zip 압축을 풀면 1.5GB의 고정된 이미지가 나옵니다.






2.5인치 하드를 리눅스에 연결합니다. 리눅스가 없다면 가상머신을 이용하시는게 좋겠죠.

저는 CentOS 6.4 32bit LiveCD 버전을 이용했습니다.


fdisk -l 로 하드의 위치를 파악합니다. 제 경우 /dev/sdb 입니다.

fdisk /dev/sdb 실행하고 o 입력 후 p 를 입력해 모든 파티션이 제거됨을 확인합니다.

q로 fdisk를 빠져나옵니다.


아까 받은 이미지를 하드에 복구합니다. 이미지 경로는 알아서 찾아가시기 바랍니다.

# dd if=pogo_recovery_1_5G.img of=/dev/sdb

입력하면 잠시 리눅스가 멈춘 것처럼 보이게 됩니다. 기다리시면 됩니다.


이제 모든 준비가 끝났습니다. 포고플러그 시리즈 4에 장착 후 부팅하시기 바랍니다.

복구는 인터넷에서 rcS를 받아 복붙해 주시면 되겠습니다.






자료 출처: http://oroispot.blogspot.kr/2013/06/pogoplug-sata.html

네, 기존에 쓰던 삼성 SHS-100V의 패드가 다 벗겨져서 새로운 헤드셋을 구입했습니다.

이름하여 SADES SA-713. 가격은 11,000원.


가성비가 좋다는 소문을 인터넷에서 줏어듣고 구입했습니다.

간단한 리뷰 들어갑니다.




상자 위에 보면 DEEP BASS 라고 자랑스럽게 써 놨네요.

이게 함정입니다... 아래에서 설명드리죠.




벗겨놓고 보니 정수리 패드도 있고, 귀 패드도 두꺼워 보이는게 괜찮죠?




마이크는 구즈넥이라서 원하는 위치로 움직일 수 있습니다...만




여기서 문제점이 발생합니다.

입에서부터 마이크까지 거리가 손가락 두 마디 정도로 아주 멀리 있습니다.


어떻게든 구부려서 살에 닿을 정도로 꺾어도 한 마디 조금 넘게 떨어집니다.

마이크가 입에서 멀다보니, 말을 해도 제대로 안들립니다.




디자인

좋습니다


착용감

안좋습니다. 귀 패드가 딱딱합니다. 금방 귀가 눌려서 아파집니다.

다만 무게는 제법 가벼운 편입니다. 정수리에 가해지는 힘은 약합니다.


음질

DEEP BASS를 강조하는 만큼 정말 저음이 과하게 둥둥대는 느낌입니다.

상대적으로 고음이 잘 안들립니다. 해상력은 일반적인 수준입니다.


마이크

입과의 거리가 너무 멀어서 수음이 잘 안됩니다. 저 멀리서 말하는 것 같이 들립니다.

그리고 이건 뽑기를 잘못한 것 같은데, 전기 노이즈가 들어옵니다. 접지된 데스크탑에서도 테스트 했고

배터리 상태의 맥북에서도 테스트 하였는데 노이지는 계속 들어옵니다.


결론

제가 받은 물건은 단자 접촉 불량까지 겹쳐있었으므로

환불 절차 들어갔습니다. 추천드리지는 않습니다.




같은 돈으로 삼성 SHS-100V 구입하시는 게 더 나은 것 같습니다.

내구성도 좋고, 마이크도 입까지 내려오기에 충분히 길이가 됩니다.

음질도 적당히 분배된 좋은 소리인데, 요즘 신형은 구형에 비해 소리가 바뀐 것 같습니다.

고음역대가 좀 물러서고 중역대가 강조된 소리를 들려줍니다. 하지만 여전히 듣기에는 좋은 소리입니다.

'기록물 > 사용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TS140 전원 버튼 고장 시 대처법  (12) 2017.01.13
SADES SA-713 구입 및 사용기  (0) 2014.02.19
맥북 하판 케이스 교체 후기  (15) 2013.10.14
시대를 거스르는 AquaPlayer  (23) 2011.05.20

애플은 2009년 10월에서 2011년 4월 사이에 출고된 맥북(폴리카보네이트 화이트)에 대해

하판 고무 벗겨짐 문제로 인해 교체 프로그램을 시행하고 있습니다.

프로그램 영문 제목은 MacBook Bottom Case Replacement Program 입니다.


미국, 일본 등 해외에서는 2가지 방법으로 교체를 진행해 주고 있는데

1. 직접 방문해서 교체 받기

2. DIY 키트를 주문하면 집으로 부품이 배달됨(배송비 무료)


하지만 우리나라는 직접 센터에 방문해야만 교체를 해 주고 있습니다. (역시 보따리상)


▲ 맥북 하판 DIY 키트의 모습




최근 지인으로부터 화이트 맥북을 선물(?)받았는데, 하판 상태가 영 좋지 않았습니다.


마치 맥북 에어에서 가져온 듯한 알루미늄 하판이었고 크기도 잘 맞지 않았는데

알고보니 하판 고무를 완전히 벗겨내면 이런 형태가 된다는 것을 알게 되었습니다.

하지만 이 때까지만 해도 그 사실을 몰랐기에, 비정품 하판으로 착각을 했죠.


저 고무를 완전히 벗겨내면, 맥북 에어의 하판과 같은 재질이 나옵니다.




센터 및 애플에 문의한 결과, 비정품 파트인 경우 교체가 불가능하다는 답을 받았습니다.

외국은 파트를 반납하지 않아도 집으로 DIY 키트를 제공해 주는데 말이죠...


결국 가까운 일본으로 DIY 키트를 신청 후 배송대행을 통해 국내로 들여오기로 했습니다.


https://www.apple.com/kr/support/macbook-bottomcase/


파트 교체 신청 시에는 맥북의 일련 번호를 입력하도록 되어 있었는데, 한국에서 구입한

맥북의 번호를 입력해도 전 세계에서 DIY 키트를 받을 수 있는 것으로 확인되었습니다.


홈페이지 -> 맥북 일련 번호 입력 -> 주소 입력 -> 애플 아이디 로그인 -> 완료


위와 같은 프로세스로 진행되었습니다. 예상 외로 간단해서 놀랐습니다.

저는 배송 대행 업체로 몰테일을 선택했습니다.

아래와 같이 몰테일 도쿄 센터의 주소를 입력하면 그 곳으로 배송됩니다.



신청이 완료되면 절차가 진행되는데,

하루 정도 지나면 배송 관련 이메일이 날라옵니다.



메일에 적혀있는 운송장 번호를 몰테일 신청서에 입력하고 배송 대행을 신청하면 됩니다.


배송 비용은 $17.07 (0.8kg), 약 19,000원이 소모되었습니다.

정품 파트 교체 비용이 9만원인 점을 감안하면 저렴하게 구입한 셈이죠.


(진작 정품인 걸 알았다면 센터에서 무료로 교체했겠지만...)

'기록물 > 사용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TS140 전원 버튼 고장 시 대처법  (12) 2017.01.13
SADES SA-713 구입 및 사용기  (0) 2014.02.19
맥북 하판 케이스 교체 후기  (15) 2013.10.14
시대를 거스르는 AquaPlayer  (23) 2011.05.20
  1. cho 2013.11.21 23:32 신고

    안녕하세요
    글 잘 읽었습니다.
    저도 하판 교체를 해야되는데 링크주신 사이트는 서비스센터만 찾는걸로 나옵니다.
    저도 배송받고 배송대행을 통해 들여오려 합니다.
    저세한 경로좀 부탁드려도 될련지요.. 제품은 09년 레이트 버전 입니다.
    꼭좀 부탁드립니다

    • Acu 2013.12.15 22:16 신고

      답변이 늦어 죄송합니다. 저 페이지에서 왼쪽 다른 언어를 선택하시거나
      https://supportform.apple.com/201105/
      위 링크를 통해 들어가시면 Self Service를 통해 받으실 수 있습니다.

  2. minsoo 2014.01.04 22:33 신고

    그 교체키트란것이 하판 나사말고 하판도 같이 보내주는거 맞죠??

    • Acu 2014.01.09 20:23 신고

      하판, 나사, 드라이버를 보내줍니다.

  3. Koo 2014.01.16 21:02 신고

    정말 좋은 정보 감사합니다~ㅠㅠ
    근데 제가 잘 몰라서 그런데 일본 스토어에서 우리나라로 어떻게 주문을 하죠?
    주소 쓰려는데 다 일본 현 이름만 있어서 질문 올립니다~ㅠ

    • Acu 2014.01.19 02:28 신고

      직배송하는 게 아니고, 배송 대행지를 이용합니다.
      일본 내 배송 대행지로 물건을 보내면, 거기서 한국으로 보내줍니다.
      대표적으로 몰테일이 있습니다.

    • Koo 2014.02.02 20:25 신고

      감사합니다!!

      근데 제가 처음이라 그런데 괜찮으시면 몰 이용법이랑 비용도 가르쳐주실 수 있나요?ㅠ

    • Acu 2014.02.18 17:39 신고

      몰테일이 대표적인 사이트인데요, 가입 후 전용 배송 주소가 할당됩니다.
      그 주소로 물건을 보내시면 몰테일이 받아서 한국으로 보내줍니다.
      비용은 무게에 따라 정해지는데 맥북 케이스는 아주 가벼운 편이라
      약 2만원 이하의 요금이 발생됩니다.

    • Koo 2014.03.02 12:52 신고

      감사합니다~^^

  4. Koo 2014.04.07 09:58 신고

    오랜만에 글 남깁니다..ㅠㅠ

    막 들떠서 주문을 하고 그냥 껐는데요, 알고보니까 몰테일에 먼저 신청을 해야하더라고요...

    그래서 신청하려는데 주문번호를 적으라는데, 애플홈페이지를 아무리 뒤져도 없네요;;

    전화를 해도 애플 재펜이 직접 전화해보라하구...ㅡㅜ

    혹시 주문번호 보는 법 아시면 중생 구제 좀...굽신굽신

    • Acu 2014.04.25 05:05 신고

      댓글을 너무 늦게봤네요, 지금은 해결되셨을거지만...
      신청하실 때 애플 아이디 입력하는데 그 쪽으로 이메일이 날아가니
      해당 이메일 참고하시면 됩니다

  5. soola 2014.12.15 23:34 신고

    이글 보고 남깁니다.
    저도 해외에서 키트를 받으려고 맨 첫번째 답변댓글에 있는 주소를 들어갔는데 주소가 바뀌면서 도대체 어떻게 하는것인지 모르겠네요 ㅠㅠ
    보니까 해외 지니어스바 예약방문만 되는거 같은데 어떻게 신청하는지 설명좀 부탁드려도 될까요??
    minsoo2684@gmail.com

    • Acu 2014.12.25 19:09 신고

      현재는 자동 신청 절차가 사라지고 방문 교체가 기본이 되었습니다.
      불가피하게 방문이 불가한 경우 메일로 상담 가능해 보입니다.

      https://www.apple.com/support/macbook-bottomcase/

  6. lee 2015.12.28 18:28 신고

    안녕하세요 시간이많이 지났지만 혹시 저과정들이 아직 가능한지 알고싶습니다 ㅠㅠ 보증기간도끝났는데 배송대행료를 제외한추가금액도 지불하게되려나요 ㅠㅠ

    • Acu 2016.02.12 00:41 신고

      답변이 늦었습니다.
      현재는 받으실 수 없다고 보시면 됩니다.
      이 교체 프로그램은 최초 구입일로부터 4년동안 진행되었으며,
      2009년 구입 제품일 경우 2013년까지 받으셔야 합니다.

요즘들어 NearFA 기술이 달린 스피커가 계속 나오고 있습니다.


근데 인터넷을 뒤져봐도 관련된 정보가 자세히 안나오고 동작 원리도 모르겠고...

이 놈은 심지어 아이폰도 지원한다고 하죠? 대체 무슨 기술인지 알아보도록 합시다.





이름은 NFC를 따라했습니다.


NFC = Near Field Communication

NFA = Near Field Audio


비록 비슷한 이름이지만 NFA는 공식으로 표준화 된 기술은 아니고, 그냥 한 기업이 갖다붙인 것 같습니다.




기계적인 동작 원리를 알아보죠.

저 스피커를 뜯어보면 아래와 같은 부품이 나옵니다. (출처)




휴대폰의 자기장을 마그넷으로 낚아채서 소리를 증폭하는 원리입니다.

구조적인 한계로 인해 음질에 관해서는 손실이 많을 것 같은 기술입니다.




실제로 음질은 어떨까요?



위 그림은 현재 판매중인 어느 NearFA 스피커 홍보글에서 발췌한 이미지입니다.

보시면 원본 음색에서 저음과 고음이 빠진, 일명 깡통 소리를 들려주는 것을 알 수 있죠.


왜 중음만 이렇게 강조되고 저음/고음이 빠지게 된 것인지는 아래에서 설명드릴 수 있습니다.




그렇다면 휴대폰은 대체 왜 자기장을 방출하고 있을까요?

짚고 넘어가자면 휴대폰은 스피커가 아니라,별도의 부품으로 자기장을 방출하고 있습니다.


미국에는 Hearing aid compatibility Act(보청기 호환법)이라는 법률이 존재하는데

청각 장애인이 전자 기기를 무리 없이 사용할 수 있도록 하는 법률입니다.


보청기는 2가지 방식으로 동작하는데, 마이크를 통해 듣는 것과 자기장을 통해 듣는 것입니다.

마이크 방식은 주변 소리를 모두 들을 수 있는 대신에 잡음도 증폭되므로 귀가 피로하고 큰 소리에 취약합니다.

자기장 방식은 자기장을 방출하는 기기, 즉 보청기 호환성을 가진 기계의 소리만을 깔끔하게 들을 수 있습니다.


자기장 방식은 보청기 내부의 텔레코일을 이용해 자기장을 감지합니다.

휴대 기기에서도 소리를 담은 자기장을 계속 내보내 주어야 하죠... 보청기를 위해서요.


미국 내 휴대폰의 대부분은 보청기 호환성(HAC, Hearing Aid Compatible)을 만족하기 때문에

휴대폰이 자기장을 방출하고 있는 것입니다. (호환 목록: 애플 아이폰, AT&T)

아이폰 전 모델과 갤럭시 S시리즈, 갤럭시 노트 시리즈는 전부 HAC를 만족하는 것으로 확인됩니다.


NearFA 스피커들은 보청기를 위한 이 장치를 이용해서 스피커로 소리를 증폭하고 있는 것이죠.

그리고 사람의 목소리가 잘 들리도록 중음이 강조되어 방출되고 있습니다.




아이디어는 신선하지만 소리가 좋지 않기 때문에 별로 사고싶지는 않은 스피커입니다.

하지만 원래 저가 스피커들도 중음만을 강조하고 있기 때문에 그 가격대에서는 소리에 큰 차이가 없을 수 있습니다.

더불어 NearFA가 그리 대단한 기술도 아니기 때문에 비싼 가격일 필요가 없다고 생각됩니다.

그래도 편의성만큼은 인정할 수밖에 없기 때문에 잘 고려하셔서 구입하시면 되겠습니다.

  1. 좋은정보 2015.09.01 18:12 신고

    아.. 제가 이것에 관해서 글을 찾는 중이었는데 좋은 정보 감사합니다 ^^

  2. 김진호 2016.01.27 18:16 신고

    오~ 잘 봤습니다.

조교수 VS 학생 


동북대 아사카와 조교수의 이야기 


—————————————————————————————— 

공지 5/15 


이학부 물리학 교실 아사카와 


「과학철학 제2」의 레포트는 5/31까지 1호관 1층의 '아사카와' 메일함에 제출할 것. 

이 레포트를 제출하지 않은 학생에겐 학점을 줄 수 없습니다. 


—————————————————————————————— 

공지 6/3 


이학부 물리학 교실 아사카와 


기한을 넘기고 제출한 레포트는 어떠한 이유가 있어도 받지 않습니다. 

제출일이 지났는데도 아직도 메일함에 「과학철학 제2」의 레포트를 넣는 사람이 있는데, 5/31 오후 5:00 이후에 제출된 레포트는 전부 파기하였습니다.


—————————————————————————————— 

공지 6/4 


이학부 물리학 교실 아사카와 


「5/31 까지」라고 적으면 「5/31 오후 5시 까지」라는 의미입니다. 

이런 건 사회상식입니다. 


—————————————————————————————— 

공지 6/5 


이학부 물리학 교실 아사카와 


다른 교수가 자정까지 받아주고 있는 것과는 관계없습니다. 

반례를 아무리 든다 한들, 정량적으로 논하지 않으면 의미없습니다. 


—————————————————————————————— 

공지 6/8 


이학부 물리학 교실 아사카와 


어째서 그런 열의를 가지고 좀 더 빨리 레포트를 작성하지 않는 건지 이해가 되지 않지만, 어쨌든 자정까지 받아주는 교수들이 과반수라는 것은 이해했습니다.

따라서, 6/15 오후 12:00 까지「과학철학 제2」의 레포트 제출기한을 연장하겠습니다. 


—————————————————————————————— 

공지 6/10 


이학부 물리학 교실 아사카와 


「6/15 오후 12:00 까지」가 아닌「6/16 에 내가 메일함을 열어볼 때까지」가 아닌가, 하는 의견이 있었는데, 이 두가지는 전혀 다릅니다. 반드시 15일 중에 제출하도록.


—————————————————————————————— 

공지 6/12 


이학부 물리학 교실 아사카와 


내 메일함에 고양이 시체를 넣은 건 누굽니까. 


—————————————————————————————— 

공지 6/13 


이학부 물리학 교실 아사카와 


「내가 메일함을 연 순간에 파동함수가 수렴하여 내부상태가 정해지므로, 메일함을 열 때 까지는 레포트가 제출되었는지 어떤지 알 수 없다」고 주장하고 싶은 건 알겠습니다.


이번엔, 제출 장소를 1호관 302호의 아사카와 연구실 앞의 레포트 제출용 박스로 하겠습니다. 

이 상자는 6/15 오후 12:00 가 되면 자동적으로 문서 파쇄기로 바뀌므로, 슈뢰딩거의 고양이의 문제는 발생하지 않습니다. 


—————————————————————————————— 

공지 6/16 


이학부 물리학 교실 아사카와 


적당히 좀 하죠. 오후 12:00 는「그리니치 표준시」가 아닌「일본 표준시」입니다. 

이건 상식 이전의 문제입니다. 


평소엔 일본시간으로 생활하는 주제에, 레포트 제출 때만 그리니치 시간을 바라는 건 어불성설입니다. 


—————————————————————————————— 

공지 6/18 


이학부 물리학 교실 아사카와 


믿기 어렵지만, 「과학철학 제2」를 수강하는 학생의 과반수가 그리니치 표준시에 따라 생활하고 있다는 것으로 밝혀졌습니다. 


야행성 생활도 정도껏 하라고 생각하지만, 일단 레포트 제출은 6/30 의 오후 12:00 GMT 까지 기다리겠습니다. 


—————————————————————————————— 

공지 6/22 


이학부 물리학 교실 아사카와 


시간의 연속성에 대한 의문은 받지 않겠습니다. 아무래도 베르그송의 시간론을 곡해하고 있는 사람이 있는 것 같은데, 주관적 시간이 어떻든 7/1 다음에 6/30 이 오는 일은 없습니다.


~~~~~~~~~~~~~~~~~~~~~~~~~~~~~

「그래서 확실히 너는 6/30 중에 레포트를 제출했다는 거지?」 


아사카와 조교수는 비꼬는 듯한 말투로 학생에게 물었다. 


「그럼요, 아슬아슬했어요.」 


아직 어린 학생이 순진하게 대답한다. 


「그런데 네 레포트는 내 수중에 없다. 네가 시간을 착각한 건 아닌지?」 


「아니오. 하루에 0.1초도 틀리지 않는, 정확한 전파시계를 쓰고 있거든요. 

선생님의 레포트 상자야 말로 시각이 잘못된 건 아닌가요?」 


「말도 안되지. GPS 보정으로 ±5 밀리초 단위로 정확히 맞춰놓았거든.」 


「그럼 24:00 GMT 정각에 문서 파쇄기로 바뀌었단 거네요?」 


「그렇지」 


「음.. 아, 맞다. 아마 윤초(閏秒)의 차일거예요.」 


「윤초?」 


「네. 그리니치 표준시, 정확히는 협정세계시라고 하는데, 이건 태양의 공전 주기를 계산하는 평균태양시랑 달라서, 원자시계로 측정하는 것으로 되어있어요.

이 협정세계시랑 실제 천문시각과의 차이를 줄이기 위해, 12/31 과 6/30 의 오후 24:00:00 에, 윤년 2월 29일처럼 1초를 넣는 경우가 있거든요.

이야,, 이 윤초일 때 제가 레포트를 제출해서, 교수님의 파쇄기가 동작해버린 거군요. 곤란하네요. 학생의 레포트는 좀 더 소중히 다뤄주세요.」


학생은 눈을 반짝반짝 빛내가며 대답했다. 


과학철학 제2의 레포트는 좀처럼 모일 것 같지 않다...

 

  1. 글니치 2017.03.09 09:27 신고

    사람이 가장 열심히 머리를 굴릴 때네요 ㅋ

# 본 문서는 4.0.4-1-ARCH 에서 마지막으로 테스트 되었습니다.


리눅스 버전 확인

uname -a



Swap

dd if=/dev/zero of=/swapfile bs=1M count=512

chmod 600 /swapfile

mkswap /swapfile

swapon /swapfile



웹서버(Nginx)

pacman -S nginx php-fpm

systemctl enable nginx

systemctl enable php-fpm


nginx 설정

nano /etc/nginx/nginx.conf


# location 부분에 index.php 추가

        location / {

            root   /usr/share/nginx/html;

            index  index.php index.html index.htm;

        }


# PHP 부분에 아래 내용 추가

        location ~ \.php$ {

            root           /usr/share/nginx/html;

            fastcgi_pass   unix:/var/run/php-fpm/php-fpm.sock;

            fastcgi_index  index.php;

            fastcgi_param  SCRIPT_FILENAME $document_root$fastcgi_script_name;

            include        fastcgi.conf;

        }


# 아래 내용 주석 해제

        location ~ /\.ht {

            deny  all;

        }


PHP 설정

nano /etc/php/php.ini


# open_basedir에 nginx 루트 경로 추가

open_basedir = /usr/share/nginx/html:/srv/http/:/home/:/tmp/:/usr/share/pear/:/$


# Ctrl+W 로 mysql.so 찾은 뒤 주석(;)해제


systemctl start nginx

systemctl start php-fpm



MariaDB

pacman -S mariadb

systemctl enable mysqld


systemctl start mysqld



FTP 서버(vsftpd)

pacman -S vsftpd

systemctl enable vsftpd


설정

nano /etc/vsftpd.conf

# anonymous_enable=YES를 NO로

# local_enable=YES 주석 해제

# write_enable=YES 주석 해제

# local_umask=022 주석 해제

# chroot_local_user=YES 주석 해제

# allow_writeable_chroot=YES 추가


systemctl start vsftpd



Samba

pacman -S samba avahi

systemctl enable smbd


설정

cp /etc/samba/smb.conf.default /etc/samba/smb.conf

nano /etc/samba/smb.conf


# 찾아 바꾸기

workgroup = WORKGROUP

server string = ALARM


# 공유해 줄 디렉토리를 아래와 같은 형태로 추가 (예시)

[Acu]

path = /media/acu-hdd

read only = no

public = yes

writable = yes

guest ok = no


Windows 7 파일 갯수 제한 해제

nano /etc/security/limits.conf


# 맨 아랫줄에 다음 내용 추가

*               -       nofile          16384


# 계정을 추가하면서 동시에 비밀번호 설정

smbpasswd -a 계정이름


systemctl start smbd



Transmission

pacman -S transmission-cli


mkdir /home/transmission

chown transmission:transmission /home/transmission

usermod -d /home/transmission transmission

 

설정

nano /etc/conf.d/transmissiond

# 각줄의 앞의 #표시를 삭제

# TRANSMISSION_HOME="/home/transmission"

# TRANS_USER="transmission"

# TRANS_ARGS="-g $TRANSMISSION_HOME/.config/transmission-daemon"


systemctl start transmission

systemctl stop transmission


설정

nano /home/transmission/.config/transmission-daemon/settings.json

# 아래 정보를 수정

# "rpc-whitelist-enabled": false,

# "rpc-authentication-required": true,

# "rpc-password": "비밀번호",

# "rpc-username": "아이디",


systemctl start transmission

systemctl enable transmission


#Port: 9091



드라이브 자동 마운트

pacman -S udevil


mkdir /media


설정

nano /etc/udevil/udevil.conf

# default_options_ntfs 항목들 끝에 big_writes, 넣기 

# allowed_options 항목들 끝에 big_writes, 넣기


systemctl enable devmon@root

systemctl start devmon@root

 

# 마운트 경로는 /media/root



각종 파일시스템 마운트 가능하도록

pacman -S ntfs-3g

pacman -S fuse-exfat



  1. 탱탱푸우 2013.04.09 10:19 신고

    잘봤습니다. 근데 궁금한게 있는데 트랜스미션용 id를 만들어서 안하고
    그냥 root로 할려면 어떻게 하면 될까요??

    • Acu 2013.04.16 01:43 신고

      경로 및 아이디를 root로 하면 됩니다만
      보안상 권장하지 않습니다.

최근 MP4 스트리밍을 위해 하드와 포고플러그를 구입했습니다.


사실 성능은 V2(E02)>V3(Video)>V4(Series 4) 순서이긴 한데...(CPU 클럭상)

일단 최신 제품을 쓰자!...라는 것도 있고 디자인도 많이 개선되어서

제일 성능이 낮은(...) 제품을 업어왔습니다.


우선 준비물은 인터넷에 연결된 포고플러그와 1GB 이상의 USB 메모리가 필요합니다.

설치 과정 원본 링크는 여기를 클릭하시면 보실 수 있습니다.




  • 이 과정은 Pogoplug Series 4(V3)에 한하며, 다른 제품에 대해서는 동작을 보증할 수 없습니다.
  • 이 과정은 보증 수리 규정에 위배되는 행위입니다. 이 과정을 따라하는 모든 행동과 그로 인한 결과물은 본인 책임이며 작성자는 책임지지 않습니다.
  • ArchLinux를 설치 및 가동하는 동안에는 my.pogoplug.com이나 모바일 어플리케이션, 그리고 데스크탑에서 사용할 수 있는 모든 Pogoplug의 기본 기능을 사용하실 수 없습니다. 추후에 복구하시면 다시 사용 가능합니다.
  • ArchLinux는 제품이 아니라 USB에 설치되며, 제품 상단의 USB 2.0 포트와 SATA 커넥터만 root 파일 시스템으로 사용이 가능합니다.
  1. 포고 플러그를 인터넷에 접속시킨 후 my.pogoplug.com에서 활성화 시킵니다. 이후 Settings > Security에서 체크박스를 모조리 체크하여 SSH를 활성화 시킵니다.
  2. 포고 플러그의 전원을 끕니다.
  3. 리눅스 설치를 위해서 준비된 1GB 이상의 플래시 메모리를 포고 플러그에 꽂고 전원을 켭니다.
  4. PuTTY등의 프로그램을 사용하여 SSH에 접속합니다. 포고 플러그의 아이피를 입력한 후 접속하면 됩니다.
  5. 포고 플러그의 기본 서비스들을 종료하기 위해 아래 커맨드를 입력합니다:killall hbwd
  6. USB 메모리의 파티션을 위해 fdisk 유틸리티를 실행합니다:
    /sbin/fdisk /dev/sda
  7. 기존 파티션을 삭제하고 새 파티션을 생성하기 위해 아래 동작을 따라합니다:

    1. o를 입력하여 USB 내의 모든 파티션을 삭제합니다.
    2. p를 입력하여 USB 내의 모든 파티션이 삭제되었음을 확인합니다.
    3. n을 입력하여 새 파티션 생성을 선택하고 p를 입력하여 해당 파티션을 Primary로 설정하고, 1을 입력하여 첫 번째 파티션으로 지정한 뒤 계속 ENTER를 눌러 설정값들을 기본값으로 입력합니다.
    4. w를 입력하여 빠져나갑니다.
  8. ext3 파일 시스템을 생성합니다:
    cd /tmp wget http://archlinuxarm.org/os/pogoplug/mke2fs chmod +x mke2fs ./mke2fs -j /dev/sda1 mkdir alarm mount /dev/sda1 alarm
  9. Arch Linux ARM을 다운받습니다. 200MB 용량을 해외 서버에서 받아오므로 멈춘 화면에서 약 30분 이상 소요될 수 있습니다:
    cd alarm wget http://archlinuxarm.org/os/pogoplug/bsdtar chmod +x bsdtar wget http://archlinuxarm.org/os/ArchLinuxARM-kirkwood-latest.tar.gz ./bsdtar -xpf ArchLinuxARM-kirkwood-latest.tar.gz -C . rm ArchLinuxARM-kirkwood-latest.tar.gz sync
  10. 드라이브를 언마운트 합니다:
    cd .. umount alarm
  11. U-Boot installer를 다운로드 받고 실행합니다:
    cd /tmp wget http://archlinuxarm.org/os/ppv4/ppv4-install.sh chmod +x ppv4-install.sh ./ppv4-install.sh
  12. 설치가 끝난 후 별 다른 에러메시지가 없다면 시스템을 재부팅합니다:/sbin/reboot
  13. ArchLinux 설치가 끝났습니다. ID:root, PW:root로 SSH 로그인이 가능합니다.

  1. 꾸러기얌 2013.01.26 20:15 신고

    안녕하세요?저도 포고플러그시리즈4를 사서 리눅스를 깔아볼려고 하는데.

    이쪽에대해 아는게 하나도 없어서 구글링하다가 여기까지 들어왔네요.ㅠㅠ

    혹시 웹서버설치법은 포스팅할 생각이 없으신지요?

    • Acu 2013.01.31 12:38 신고

      메뉴얼대로 따라하시면 간편하게 설치할 수 있습니다.
      https://wiki.archlinux.org/index.php/LAMP

  2. J 2013.02.16 15:29 신고

    혹시 이대로했을때..
    기계가 초록불로 계속깜빡거리고
    아이피도할당받지못하는데 무엇을 잘못한걸까요..?

  3. 2013.03.14 09:57

    비밀댓글입니다

    • Acu 2013.03.15 17:05 신고

      퍼가셔도 괜찮습니다~ 썩 좋은 내용은 아니지만서도...

  4. 2013.03.18 14:58

    비밀댓글입니다

+ Recent posts